로그인정보가 유효하지 않습니다.
보안을위해 재로그인해주십시오.

첫 연애로 결혼까지

3화 - 새로운 메시지가 도착하였습니다 통통튀는참새 (amy0205) 2022-2-21  05:32:42

...S: (카톡) 이밤에 누구지?


A: 안녕하세요~ 저 A에요 ㅎㅎ

S: 오~ 이밤에 왠 연락이야~

아까 저녁모임에서 못다한 이야기라도? ㅋ

A: ㅋㅋ 그건 아닌데...

혹시, 다음주 토요일에 뭐하세요?

요즘 날씨가 너무 좋아서,

지인들 몇명이랑 같이 산책이나 갈까 하는데,

오빠도 시간 되시면 같이 가자고 하려구요!


S: 주말에는 자리를 비울수가 없어 ㅜㅜ

가게는 주말 매출이 생명이거든.

A: 아... 제가 생각이 짧았네요 ㅜㅜ 아쉽다...

S: 몇명이서 가려고?

A: M언니도 가실 수 있으면 가구...

이제 인원 모으는 중이라서 ㅋㅋ

아직 정해진건 없어요~

S: 그래? 그럼 내 동생이라도 가라고 할까?

A: 동생분 싫다고 하지 않으실까요? ㅎㅎㅎ

(하지만 속으로는 내심 기대를 해본다)

S: ㅋㅋ M누나한테 첫인상 안좋게 찍혔으니까,

원상복구하러 가라해야지~

A: 아 ㅋㅋㅋ 네, 그럼 여쭤보시고 알려주세요~

저도 인원 좀 더 확정되면 알려드릴게요.

안녕히 주무세요!

S: 그래. 잘자~


(그로부터 며칠 뒤 저녁, 살랑거리는 봄바람이 창문으로 들어오고 있고, A는 따분한듯이 침대에 누워있다.

조금 후 카톡을 확인해보니, 새로운 친구추천이 떠있다.)




A: '응? 누구지?'



(다름아닌, J의 카톡프로필이였다. A의 심장은 빠르게 뛰기 시작하였다.)


A: '아니?! 어떻게 내 카톡을 알고...?'


(먼저 연락해보고싶은 마음이 굴뚝같았지만, A는 진정하고 J의 카톡프로필 사진들을 확인하기 시작하였다.)


A: '역시... 사진은 한두개뿐이네. 그마저도 배경사진밖에 없잖아? 알면알수록 신비로운 사람이란 말이야...'


(이내, A는 정신이 번쩍 들었다. 갑자기 A는 본인의 카톡프로필 사진들을 살펴보며, 지우기 시작했다.)


A: '별로 안예쁘게 나온 사진들도 많은데... 미리미리 지워놓을껄... 이미 내 사진 다 확인해본거 아니야? 어떡해...'


(A가 정신없이 사진을 관리하고 있는 도중에, 새로운 카톡 메세지가 울렸다.)




Back 목록 Top